【K】Austria Travel-Vienna[오스트리아 여행-빈]모차르트 기념관, 피가로 하우스/Figaro House/Mozart

Loading the player...

Duration = 02:25

Related Videos

Description

■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PD들이 직접 만든 해외여행전문 유투브 채널 【Everywhere, K】 ■ The Travels of Nearly Everywhere! 10,000 of HD world travel video clips with English subtitle! (Click on 'subtitles/CC' button) ■ '구독' 버튼을 누르고 10,000여 개의 생생한 【HD】영상을 공유 해 보세요! (Click on 'setting'-'quality'- 【1080P HD】 ! / 더보기 SHOW MORE ↓↓↓) ● Subscribe to YOUTUBE - http://goo.gl/thktbU ● Follow me on TWITTER - https://goo.gl/npQdxL ● Like us on FACEBOOK - http://goo.gl/UKHX33 ● KBS 걸어서세계속으로 홈페이지 - http://travel.kbs.co.kr [한국어 정보] 모차르트기념관을 찾아가 보았다. 오페라‘피가로의 결혼’을 이 집에서 작곡하였다하여 피가로 하우스라 불린다. 모차르트는 25살에 빈에 와 죽는 날까지 살았다. “그는 13번의 이사를 해야 했습니다. 10년 동안 14개의 집에서 살았던 것이지요. 여기 이 집에서는 2층에서 2년 반 동안 살았고, 그가 살았던 집 중 가장 오래 살았던 집입니다. 그리고 그 당시의 비엔나 사진이 이쪽에 걸려 있습니다. 경치가 좋아요.” 모차르트는 4살에 피아노를 쳤고 6살에 벌써 작곡을 할 줄 알았다. 신동으로 유명해졌고 어린 시절은 연주여행의 연속이었다. 아버지와 유럽 곳곳을 다녔다. 피아노곡과 오페라 등 600여곡을 작곡하였는데 대표작 대부분이 빈에 사는 동안 만들어졌다. 그는 정말 타고난 천재였다. “슈베르트나 베토벤, 하이든 같은 다른 작곡가들은 오선지를 그리면서 작곡을 하였고 악보를 고치기 때문에 악보에 그 흔적이 남아있는데, 모차르트의 악보에는 그런 흔적이 없어요. 그는 이미 머릿속에 모든 파트를 다 생각해 놓고, 그것을 그대로 악보에 옮겨 그리기만 했는데도 완벽했다는 것입니다.“ 모차르트의 사생활을 엿볼 수 있는 전시실도 있다. 26살에 결혼해 6명의 자녀를 낳았으나 아들 둘만 장성했다. 돈도 많이 벌었다. 하지만, 부부 모두 생활의 절제가 부족했다. 카드놀이로 많은 돈을 잃기도 했다. 말년의 생활은 매우 궁핍하였다. ”모차르트의 오페라가 귀족들을 풍자하는 내용의 작품이었는데, 그 당시에 곡을 써 달라고 의뢰하는 사람들이 바로 그 귀족들이었기 때문입니다. 자신들을 웃음거리로 만드는 데 누가 돈을 쓰려고 했겠어요? 비엔나 사람들은‘이제 모차르트한테 곡 써달라고 안 해’라고 했지요. [English: Google Translator] Visit the Mozart Memorial saw. The opera was composed in the house 'The Marriage of Figaro by Figaro House called. Mozart lived from day to die and blank on the 25-year-old. "He had to move 13 times. Geotyijiyo lived in 14 houses for 10 years. In this house lived here for two and a half years on the second floor, it is the oldest house lived in the house he lived. And at that time the Vienna photos hanging on the way. The scenery is good. "Mozart was already composing knew to be a six-year-old hit the piano at 4 years old. It was a child prodigy childhood became famous for a series of touring. Father went to the European places. Made 600 such songs were composed the opera and piano masterpieces while living in the most empty. He really was a born genius. "Schubert and Beethoven and other composers such as Haydn to draw the ohseonji There are signs that remained was to compose the score because repairing the music, not music of Mozart has such a trail. He put all the parts are already thinking in my head, even though it only draw as it moves to the music that is perfect. "There is also a glimpse into the private life of Mozart showrooms. Married 26-year-old gave birth to six children, but only two sons were generals. It earned a lot of money. However, the couple were both insufficient resection of life. Cards were also losing a lot of money to play. Last years of life was very poor. "Mozart's opera was a piece of content that satirizes the aristocracy, who commissioned him to write a song in those days because it was just those aristocrats. Who to make a joke would have to write their money? Vienna, the fuse people 'Mozart should not have asked me now to write songs. " [Information] ■클립명: 유럽111-오스트리아01-03 모차르트 기념관, 피가로 하우스/Figaro House/Mozart ■여행, 촬영, 편집, 원고: 서은섭 PD (travel, filming, editing, writing: KBS TV Producer) ■촬영일자: 2013년 12월 December [Keywords] 유럽,Europe,유럽,오스트리아,Austria,Österreich,,서은섭,2013,12월 December,빈,Vienna,Wien,비엔나
We did not host any video. For any complaint please contact YouTube. Also read the Terms of Service. Especially C section in point 6.